주요콘텐츠로 건너뛰기


글보기

부산미광화랑 - 故 임호 회고전

등록일 : 2020-10-28 조회수 : 59 작성자 : 부산예총
파일첨부 : FileAttach 200929_임호회고전-작가소개.jpg ( 88 KB / Download: 0)

임호 회고전 전시보도자료

 

전시명 : “임호 回顧展

전시기간 : 2020. 10. 5 ~ 11. 2

전시장소 : 부산미광화랑

전시문의 연락처 :051-758-2247 HP :010-5579-2854

전시관람 시간 : 오전1030~ 오후630(일요일 휴관)

오프닝 리셉션 : 자유로운 (105일 오후6)

 

간단한 전시기획 의도 :

 

금번 저희 부산미광화랑 에서는 부산 1세대 서양화가 임호 회고전(回顧展)”

준비하였습니다.

임호(林湖, 1918~1974)선생은 토벽회(土壁會)의 동인 이였으며,

우리 부산 근대미술사에서 중요한 작가로, 1950~1970년대 부산미술의

중요한 위치에 자리하고 있습니다.

6.25때 종군기자단에서 활약하셨으며 1963년부터 한성여자대학(현 경성대학교)에 재직하시면서 후학들을 양성 하였습니다.

간결한 선묘와 강렬한 색채로 바다와 해양풍광<해녀와 소라의 작가(별명)>등을 사실적인 형식 속에 민족적인 내용을 담기위해 애쓰셨습니다.

부산근교의 풍경들과, 해녀, 불상, 전쟁 기록화 등 많은 작품들을 남겼습니다.

저희 화랑에서 진행했던 부산근대작가전시 꽃피는부산항에서 몇몇 점의 작품들을 소개한 바 있으나,

이번처럼 이렇게 28점의 귀한 유작을 한 자리에 모아 조촐한 회고전을 열 수 있게 된 것은 처음 있는 일이며, 전시기획자로서 큰 보람과 행복을 느낍니다.

이번에 출품 되어지는 작품들은 해녀들을 그린 선생의 대표작 <<해변 100>>, <<모시적삼 입은 여인 30>>, <<소년과 양 30>>, 그 외의 (해녀, 바닷가풍경, 영도풍경, 불상, 뽈락, 강변, 해골 있는 풍경, 진중의 제8사단장 이호준장, 전선 만리를 너와 함께, 구두닦이소년 뎃생, 제주풍경의 수채화들) 절필작 등,이 출품 되어 선보이게 됩니다.

어려운 여건 가운데서도 힘들게 기획된 임호 회고전(回顧展)”에 부산시민은 물론 미술애호가 관계자 후학들의 뜨거운 관심과 호응을 간곡히 부탁을 드립니다.

 

 

 

 

    목록
게시판리스트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공지 예술부산 광고 지면 안내  부산예총 17-04-06 1722
공지 공지사항  부산예총 12-07-12 3200
1311 코로나 사망자 애도 프로젝트 _늦은 배웅  부산예총 21-03-24 26
1310 갤러리 화인 - 정연경 개인전  부산예총 21-02-24 40
1309 조현화랑 - 화랑미술제 2021  부산예총 21-02-22 42
1308 소울아트스페이스 - 봄을 그리다  부산예총 21-02-17 66
1307 갤러리마레 - LOVE  부산예총 21-01-26 55
1306 갤러리조이 - 희망으로 가는 길  부산예총 21-01-26 46
1305 데이트 갤러리 - Monochrome 회화전  부산예총 21-01-26 40
1304 소울아트스페이스 - 손봉채 개인전  부산예총 20-12-08 63
1303 갤러리마레 - 크리스마스 선물展  부산예총 20-12-08 69
1302 조현화랑 - 홍순명 개인전  부산예총 20-12-08 60
1301 갤러리 아트숲 - 臥遊山水(와유산수)展  부산예총 20-11-11 76
1300 맥화랑 - 바라보다  부산예총 20-11-11 80
1299 부산 프랑스 문화원 ART SPACE - 그물에 걸리지 않는 바람  부산예총 20-11-03 56
1298 인문학당 달리 - 사라지면서도 살아나는Ⅱ  부산예총 20-11-03 58
1297 조현화랑 - 이광호 개인전  부산예총 20-11-03 60
부산미광화랑 - 故 임호 회고전  부산예총 20-10-28 60
1295 을숙도문화회관 - 한 시간에 만나는 서양 미술사전  부산예총 20-10-28 51
1294 아세안문화원 - 제3회 아세안문화원 사진, 영상 공모 우수작 전시  부산예총 20-10-28 57
1293 통도사 성보박물관-전통 그리고 새로움  부산예총 20-09-01 103
1292 소울아트스페이스-한성필 비밀의 공간  부산예총 20-09-01 1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