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콘텐츠로 건너뛰기


글보기

소울아트스페이스-한성필 비밀의 공간

등록일 : 2020-09-01 조회수 : 18 작성자 : 부산예총
파일첨부 : FileAttach Fraternal_Twin,_2019(take)_2020(print),_Archival_Pigment_Print,_70_x_77cm.jpg ( 1 MB / Download: 0)
 

? 수 신 : 문화부 담당 기자님

? 참 조 : 미술/전시 담당 기자님

? 발 신 : 소울아트스페이스 SOUL ART SPACE

? 날 짜 : 2020827

? 제 목 : 한 성 필 < 비밀의 공간 · Secret Space >

 

 

 

한 성 필

< 비밀의 공간 · Secret Space >

 

Verso, 2019/2020, Chromogenic Print, 122 x 170cm

 

 

소울아트스페이스는 2020910일부터 1117일까지 갤러리 제 1, 2, 3전시실에서 한성필 작가의 <비밀의 공간 - Secret Space>을 개최한다. 한성필은 환경과 역사, 실재와 재현의 관계를 다루며 아시아, 오세아니아, 북미와 중남미, 유럽 전역을 넘어 남극과 북극의 극지방에 이르기까지 세계를 무대로 활동하는 아티스트이다. 이번 전시는 부산에서 처음으로 열리는 그의 개인전이며, 대표작으로 손꼽히는 파사드(Facade)’를 포함하여 지극의 상속(Polar Heir)’시리즈의 신작을 소개하는 의미 있는 자리이기도 하다. 파사드와 극지에 대한 신비하고 알려지지 않은 이야기들로 구성된 전시에는 신작을 비롯한 총 20여점 이상의 사진작품을 선보인다.

 

도시의 기념비적인 건축물을 담아내는 여러 가지 방법 중, 한성필은 파사드를 내세워 현재의 건물이 가림막 뒤로 사라지는 낯선 지점, 미묘한 공간을 포착하여 사진으로 나타낸다. '파사드(facade)'는 건물의 외벽, 즉 정면도를 말하는데, 유럽에서는 전통적인 건물이나 문화재를 복원하기 위한 공사현장의 차단막(파사드)이 공공미술로 널리 활용되고 있기도 하다. 큰 규모의 벽화, 대형 천에 프린트된 이미지나 스크린 위로 영상을 띄우는 것이 일상화된 시대 속에서도 한성필의 작품이 전하는 낮과 밤의 경계, 실제 빛과 인공조명이 교차하는 시간, 파사드 뒤로 존재하고 있을 역사적인 건축물의 아우라는 사실적 재현을 뛰어넘는 판타지로 관객에게 다가온다.

 

특별한 장소가 가지는 다큐멘터리적 기록을 뛰어넘는 깊이 있는 화면의 배경에는 작가로서 진지하게 축적한 시간들이 있었다. 세계적인 작가로 성장하기 위해 다양한 레지던시 프로그램에 적극 참여하며 그 과정에서 유럽의 여러 도시를 경험하고 안목을 넓혀온 한성필은 특별히 2003년 공사 중이던 런던의 세인트 폴 대성당에 설치된 실물크기의 방진막을 촬영하면서 그간 고민해오던 오리지널리티와 재현의 문제를 풀 수 있는 중요한 시점을 맞이했다. 이후 프랑스, 독일, 스페인, 이탈리아, 터키 등 수많은 도시의 거리에서 마주치는 건축물의 복원현장과 벽화가 그려진 장소를 찾아다니며 일출 또는 일몰의 신비로운 빛 속에서 대상을 카메라에 담아내었다.

4x5인치 대형카메라를 들고 세계 각국을 다니며 사진을 통해 미술의 재현적 문제를 다루던 작가는 2009, 한국 현대건축의 선구자로 평가받는 건축가 김수근의 공간 사옥(현 아라리오 미술관)에 가림막을 설치하여 사진으로 작업하면서 공간에 대한 직접적 개입의 철학적 고민을 작품으로 풀어내었다. 이를 필두로 이후 미국 산타모니카, 몽골의 고비사막, 쿠바 하바나, 호주 발라렛, 일본 후쿠오카의 도초지사원 등 역사적인 장소에 직접 가림막을 설치하여 감상자들에게 공간의 의미를 환기하는 작업물을 선보이면서 더욱 주목을 받고 있다.

 

한성필은 이미지의 재현 외에도 인간과 자연, 문명과 지구 환경문제와 같은 폭넓은 담론을 다루는 극지(Polar Heir, 지극의 상속) 시리즈 작업에도 몰입하고 있다. 그는 5년간의 리서치 이후 찾아간 극지방에서 몇 주 동안 무거운 카메라 장비들을 짊어지고 장기간 이동의 물리적인 수고를 감행하는 등 사진을 통한 예술적 연구와 도전을 서슴지 않는다. 인간은 자연을 개척하며 물질적 풍요를 상속받았다고 작가는 말한다. 장엄한 대자연의 이면에 가려진 개발과 환경 사이에 놓인 현실, 빙하가 가지는 시간의 층위처럼 쌓여온 인간과 자연의 역사 속에서 우리가 기억해야 할 것이 무엇인가를 생각해보게 된다. 다양한 문화와 일상을 해석하며 탐구하는 것을 즐기는 아티스트 한성필, 그의 깊은 사유와 개념적인 작업은 독창적인 감성과 위트를 넘어 숭고한 아름다움을 화면 가득 드러내고 있다.

 

사진과 영상, 설치를 통해 예술을 실천하는 한성필(1972~ )은 중앙대학교 예술대학 사진학과를 졸업한 후, 영국 런던의 Kingston University The Design Museum의 공동 프로그램 Curating Contemporary Design 석사과정을 마쳤다. 중남미 한국문화원(부에노스아이레스, 아르헨티나), 한미사진미술관(서울), 일우스페이스(서울), 발라렛국제사진비엔날레(멜버른, 호주), 우엘바미술관(우엘바, 스페인), 도초지-불교사원(후쿠오카, 일본)등 국내외에서 30회 이상의 개인전을 개최했으며, 국립현대미술관, 휴스턴현대미술관, 상하이현대미술관, 동경사진미술관, 아르헨티나국립미술관, 요쿄하마트리엔날레, 하바나비엔날레를 포함하여 몽골, 일본, 중국, 미국, 프랑스, 독일, 영국, 스페인, 이탈리아, 벨기에, 러시아, 슬로바키아, 리투아니아, 아랍에미리트, 호주, 뉴질랜드, 브라질, 쿠바, 아르헨티나 등 국내외 주요 미술관과 국제비엔날레의 단체전에 참여했다. 그의 작품은 국립현대미술관, 서울시립미술관, 대구미술관, 주한미국대사관저, 일본키요사토사진미술관, 미국뉴멕시코미술관, 러시아푸쉬킨미술관 등 유수의 미술관과 기관에 소장되었다.

 

Vestige of Time III, 2020, Archival Pigment Print, 60 x 100cm

소 울 아 트 스 페 이 스 전 시 개 요

전 시

< 비밀의 공간 · Secret Space >

작 가

한 성 필

기 간

2020910() ~ 1117()

(휴관: 매주 월요일/ 추석연휴)

장 소

1, 2, 3 전시실(해운대해변로 30)

운영시간

-10:30AM ? 7PM

/12 ? 5PM

 

 

 

 

S O U L A R T S P A C E

30 Haeundaeheabyeon-ro, Haeundae-gu, Busan 612-894 Korea·Tel: +82-51-731-5878·Fax: +82-51-731-5872

홈페이지 http://www.soulartspace.com·이메일 info@soulartspace.com·블로그 http://blog.naver.com/soulartspace

 


 

 

    목록
게시판리스트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공지 예술부산 광고 지면 안내  부산예총 17-04-06 1532
공지 공지사항  부산예총 12-07-12 3036
1293 통도사 성보박물관-전통 그리고 새로움  부산예총 20-09-01 15
소울아트스페이스-한성필 비밀의 공간  부산예총 20-09-01 18
1291 데이트갤러리-김근태 개인전 숨, 결  부산예총 20-09-01 8
1290 갤러리조이-김성연 초대전 기억의 정원  부산예총 20-09-01 32
1289 오픈스페이스 배 - 반짝이는 소란  부산예총 20-07-30 39
1288 유엔평화기념관 - 유엔, 그들의 기억  부산예총 20-07-30 28
1287 부산시민회관 - 그 기억과 흔적 사진展  부산예총 20-07-30 24
1286 카린 - VOYAGE : 유은석  부산예총 20-07-30 14
1285 갤러리조이 - 제36회 대한민국남부국제현대미술제  부산예총 20-07-30 18
1284 갤러리조이 - 제71회 미술동인 ‘혁’ 展  부산예총 20-07-30 12
1283 갤러리조이 - 제28회 해운대미술가협회 정기展  부산예총 20-07-30 13
1282 금정문화회관 - 노트르담 드 파리 & 인류의 탁월한 세계 유산 展  부산예총 20-07-30 12
1281 온기앳더모먼츠 - 꿈으로 납치되다  부산예총 20-07-30 10
1280 부산한국화전 운영위원회 - 제28회 부산한국화전  부산예총 20-07-30 10
1279 부산시립미술관 - 젊은 시각 새로운 시선 2020  부산예총 20-07-30 12
1278 오즈 over the rainbow  부산예총 20-07-30 12
1277 갤러리마레 - Summer Present 展  부산예총 20-07-09 27
1276 민주공원 기획전시실 - 민중미술가열전 Ⅴ 박경효  부산예총 20-07-09 19
1275 부산미광화랑 - 황춘연 개인전  부산예총 20-07-09 21
1274 한국서각협회 부산광역시지회전  부산예총 20-07-09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