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콘텐츠로 건너뛰기


글보기

영주맨션 - 멀리서 와서 현재에 만나는

등록일 : 2019-11-04 조회수 : 7 작성자 : 부산예총
파일첨부 : FileAttach 11월전시_김태준안보미_웹홍보_대지_1.png ( 161 KB / Download: 0)
파일첨부2 : FileAttach 이중간첩_60.0×60.0cm_oil_on_wood_2017.jpg ( 4 MB / Download: 0)
파일첨부3 : FileAttach futuristic-world.png ( 522 KB / Download: 0)
영주맨션 기획 2인전<멀리서 와서 현재에 만나는>
관람기간 : 2019. 11. 10~12.15 (매주 월화수 휴관)
관람시간 : 12:00-19:00
참여작가 : 김태준, 안보미
기획 : 이봉미
Open : 2019. 11. 10 (일요일) 14:00 
별도의 오픈식은 진행하지 않으나 오픈날 관람시간 내 오시면
전시장에서 작가와 많은 이야기를 나누실 수 있습니다 :)

현대미술은 다양하고 새로운 매체들을 사용하고 있으나 캔버스를 활용한 회화는 ‘손으로 그리는’ 예술방식을 고수하며 여전히 존재한다. 

다양해진 매체에서 회화는 무엇을 주목하고 있는가? 이번 전시는 최첨단 기술과 공상과학을 소재로 하고, 가상과 현실을 넘나드는 공간을 그리는 회화작품에 주목하고자 한다.

마르셀 뒤샹의 <샘>(1917)의 발표 이후 예술가의 ‘손’의 의미는 달라졌다. 이후 변혁의 역사를 거쳐 미술은 모든 방식과 재료를 쓸 수 있게 되었다. 그럼에도 아주 기본적인 질문, 왜 여전히 (손으로 그리는) 회화는 건재한 것인가? 현시대는 근대산업 혁명 이후 4차 산업혁명이 진행되고 있으며 혁신적인 기술변화를 거치며 발전하고 있다. 이와 함께 기술의 혁신은 동시대의 예술가의 삶에도 밀착되어 있다. ‘손’이 필요 없는 페이스 인식, 홍채인식, 무인운전 등, 우리는 혁신적인 기술변화를 목도하며 그 원리가 작동하는 사회 속에 살고 있다. 

이미 와있는 미래와 전통의 융합은 미술에서 가장 극명하게 드러난다. 미래와 최첨단의 장면을 기술과 가상공간, 판타지로 풀어내면서 말이다. 가장 고전적인 방법이라 할 수 있는 회화에서 우리는 미래사회를 목도하며 다차원적인 공간을 경험 할 수 있다.

멀리서부터 걸어온 회화는 현재와 다시 만난다. 이번 전시에서 회화는 아주 미시적인 의미로 제시되며, ‘손’으로 그려내는 고전적인 방법으로 펼쳐내는 미래사회를 보는 통로로 제시된다. 우리가 살고 있는 현실을 뛰어넘은 가상적 현실을 목격하고, 다차원적인 미래소재를 회화로 풀어낸 장면을 마주하고자 한다.

 

예술공간 영주맨션 오시는길
주소 : 부산광역시 중구 영초길 51, 영주아파트 5-다, 지하 5호
버스 : 186, 86, 43번 영주동동아아파트 정류장에서 하차 도보 3분
*주차공간 없습니다

 

    목록
게시판리스트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수
공지 예술부산 광고 지면 안내  부산예총 17-04-06 1218
공지 공지사항  부산예총 12-07-12 2741
1182 맥화랑 - INTERMISSION展  부산예총 19-11-15 2
1181 아트스페이스리 - 이용기 목조형전  부산예총 19-11-14 2
1180 부산문화회관 - 부산은행과 함께하는 행복을 그리는 화가 에바 알머슨  부산예총 19-11-13 3
1179 을숙도문화회관 - 기획 부산시립미술관 소장품 특별전 ‘생명’  부산예총 19-11-13 6
1178 오픈스페이스 배 - re-play  부산예총 19-11-11 5
1177 통도사성보박물관 - 제16회 대한민국 전통문화재 조각회전  부산예총 19-11-08 10
1176 부산박물관 - 미얀마의 불교미술  부산예총 19-11-08 8
1175 소울아트스페이스 - 개관 14주년 기념전 '이 정 록' 1부  부산예총 19-11-08 9
1174 부산박물관 - 2019년 제3회 신수유물 소개전 '황제의 초상화, 풍경궁에 모시다'  부산예총 19-11-08 12
1173 갤러리이배 - Miyuki Yokomizo & Shingo Francis  부산예총 19-11-07 4
1172 갤러리마레 - 김미숙 개인전  부산예총 19-11-07 5
1171 유엔평화기념관 - 제9회 대한민국 호국미술대전  부산예총 19-11-04 4
영주맨션 - 멀리서 와서 현재에 만나는  부산예총 19-11-04 8
1169 롯데갤러리 광복점 - Craig & Karl 크랙 앤 칼 'ALL IN'  부산예총 19-11-01 11
1168 갤러리오로라 - 특별기획전 권혁 '붓으로 빚은 도자기'  부산예총 19-10-31 10
1167 부산민주공원 - 우리 역사의 물결 - 태극기  부산예총 19-10-30 8
1166 3F - 문지영 개인전 '무릎으로 쌓는 사탕'  부산예총 19-10-29 17
1165 미광화랑 - 김청정 展  부산예총 19-10-28 10
1164 레트로덕천 - 0의 순간  부산예총 19-10-22 11
1163 갤러리양산 - 전두인 'LOST FLOWER'  부산예총 19-10-22 11